언론보도 Women's Baseball Association Korea

'제3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 성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여자야구연맹 작성일19-04-04 11:34 조회99회 댓글0건

본문


6e411b0c3fb7073e7b8f924d2d9f3d3c_1554345 

지난달 31일 막을 내린 ‘제3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에서 챔프리그 우승을 차지한 서울 후라팀이 시상식후 모자를 던지면서 기쁘하고 있다.

 

지난달 31일 막을 내린 ‘제3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에서 서울 후라팀이 챔프리그 우승을, 대구 아레스팀이 퓨처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경주시가 2016년 전국 지자체 최초로 여자야구단을 창단하고, 2015~2016년 KBO총재배 전국여자야구대회를 개최하는 등 여성 스포츠의 저변 확대와 대한민국 여자야구의 발전을 위해 2017년 처음 개최해 올해 3회째를 맞이했다.

경주시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주최하고 경주시야구소프트볼협회 주관으로 지난달 23일부터 31일까지 주말 4일간 열린 이번 대회는 33팀 600여명의 선수들이 상위 챔프리그, 하위 퓨처리그 2개 리그로 구분해 토너먼트 방식으로 총 33경기의 열띤 승부를 펼쳤다.

31일 경주베이스볼파크 1구장에서 진행된 결승전에서 챔프리그 서울 후라팀은 2년 만에 성사된 결승 리턴매치에서 경기초반 서울 CMS 거센 추격에도 3회 6점을 대거 올리며 마지막까지 안정된 호수비로 최종 14대7로 서울 CMS에 대승을 거두며 2017년 1회 대회에 이어 두 번째 챔프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선수별 수상에서는 김효리(후라) 선수가 최우수선수상, 김라경(후라) 선수가 우수투수상을 받았다.

또한 타격상에는 김효리(후라) 선수, 수훈상에는 정다은(후라) 선수, 감투상에는 오의분(CMS) 선수, 미기상에는 이송이(리얼디아몬즈) 선수가 각각 수상 하고, 감독상에는 후라 이종구 감독이 차지했다.

퓨처리그 대구 아레스팀는 부천 플레이볼팀을 맞아 경기막판 5회까지 접전끝에 5대5로 승부를 가리 못해 대회 규정에 따라 승부치기 진행한 결과 7대6으로 짜릿한 한 점 차의 승리로 우승을 차지했다.

선수별 수상은 아레스 권현혜 최우수선수상과 우수투수상을, 이혜숙 선수가, 수훈상을 받았으며, 감투상에 권문진(플레이볼) 선수, 타격상에 안수지(팀어센틱) 선수, 미기상에 채현아(비바피닉스) 선수가 감독상에는 아레스 여상희 감독이 수상했다.

 

출처 : http://www.kyongbuk.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1057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