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Women's Baseball Association Korea

[경북신문]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최종 4강 진출팀 가렸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여자야구연맹 작성일18-04-25 12:19 조회136회 댓글0건

본문

1acf04a2084905137fe724ef425d8eee_1524626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 최종 4강 진출팀 가렸다

 

 2018 년 04월 23일

 

 

지난 21일 개막한 제2회 선덕여왕배 전국여자야구대회의 리그별 4강이 확정됐다.
 경주시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공동 주최하고, 경주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 33팀, 600여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지난해 전국대회 참가율과 성적을 기준으로 상위 챔프리그 16개팀과 하위 퓨처리그 17개 팀으로 나눠 토너먼트 33경기를 펼친다. 
 지난 21일과 22일 주말 이틀간 펼쳐진 예선과 8강 토너먼트를 거쳐 지난해 준우승팀인 서울 CMS를 비롯한 서울 퀄리티스타트, 서울 리얼디아몬즈, 양구 블랙펄스 여자야구단이 챔프리그 4강에 진출했다.
 퓨처리그에서는 경주 마이티, 서울 레드폭스, 대전 미르, 인천 오르카 여자야구단이 4강 진출을 확정했다.
 지난해 우승팀 서울 후라는 양구 블랙펄스의 일격으로 예선탈락의 이변을 연출했으며, 2016년 지자체로는 최초로 창단된 경주 마이티여자야구단은 이번 대회에서 유일한 더블헤더 대진에도 불구하고 3번의 경기에서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홈 대회 4강에 진출해 퓨처리그 우승 전망을 밝혔다.. 
 오는 28일 4강전에 이어 대회 마지막 날인 29일 경주고교 야구장에서 3, 4위전, 경주생활체육공원야구장에서 대망의 결승전이 치러진다. 결승전이 끝난 뒤에는 폐막식을 겸한 시상식이 열릴 예정이다.
 개막식에서 시구를 맡은 최양식 경주시장은 "해가 갈수록 여자 야구에 대한 관심과 참여가 높아지는 것을 실감하고 있다"며, "선덕여왕배 전국야구대회가 여자 야구인들의 꿈의 대회로 우리나라 여자야구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는 대표적인 대회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여자야구연맹은 지난달 실시한 상비군 선발전과 이번 대회에서선수들의 경기력 평가를 통해 오는 8월 미국 플로리다 비에라에서 열리는 '2018 WBSC 여자야구 월드컵' 국가대표 상비군을 최종 확정할 예정으로 대표팀 전력강화는 물론 대회운영 점검 등에 각별히 신경을 쓰고 있다. 
장성재 기자


경북신문 기자 

 

출처 : http://www.kbsm.net/default/index_view_page.php?idx=204874&part_idx=298